JoJun Blog



 

 (제주=연합뉴스) 김호천 기자 = 제4호 태풍 뎬무가 제주를 강타하고 지나간 11일 서귀포시 표선면 해비치해변 인근 해안에서 한 낚시꾼이 높은 파도와 맞서며 월척의 꿈을 꾸고 있다


댓글(Comment) +0